연결 가능 링크

남아공 금광 회사, 임금 인상 합의


25일 남아프리카공화국 요하네스버그 북서부 칼튼빌에서 시위중인 광부들.

25일 남아프리카공화국 요하네스버그 북서부 칼튼빌에서 시위중인 광부들.

남아프리카공화국 금광 회사들은 파업을 종료하기 위해 근로자들과 새로운 임금 계약을 체결했습니다.

금광 근로자들의 노동 조합과 세 개의 금광 회사들이 오늘(25일) 체결한 계약에 따르면, 근로자들의 임금은 11%에서 20% 인상됩니다. 앞서 지난 7월에도 임금 인상 조치가 있었습니다.

남아프리카공화국 광산 근로자들의 불법 파업은 지난 8월부터 격화되기 시작했으며, 경찰의 무력 진압으로 34명이 사망했습니다. 경찰은 이 같은 사망에 대해 방어를 위한 대응에서 일어난 사건이었다고 설명했습니다.

당시 사고가 났던 광산의 근로자들의 임금이 22% 인상됐으며, 곧 연쇄적으로 다른 광산으로 파업이 확산됐습니다.

금광 회사들은 근로자들에게 복귀하지 않으면 해고하겠다는 최후통첩을 내렸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