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시리아 수도 폭탄 테러···13명 사망


지난 21일 시리아 밥 투마 지역의 경찰서 인근에서 일어난 차량폭탄 테러.

지난 21일 시리아 밥 투마 지역의 경찰서 인근에서 일어난 차량폭탄 테러.

어제(21일) 시리아 수도 다마스쿠스에서 차량폭탄 공격이 일어나 13명이 사망하고 29명이 다쳤습니다.

어제 공격은 주로 기독교인들이 거주하는 밥 투마 지역의 경찰서 인근에서 일어났습니다. 이번 공격을 자행했다고 나선 단체는 아직 없습니다.

한편, 라크다르 브라히미 유엔-아랍연맹 시리아 담당 특사가 어제(21일) 바샤르 알-아사드 시리아 대통령을 비공개로 만났습니다.

브라히미 특사는 시리아 당국과 반군들에게 오는 26일 시작되는 이슬람 명절인 ‘이드 알 아드하’기간 동안 휴전을 맺을 것을 촉구하고 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