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노밸 의학상, 거든-야마나카 공동 수상


올해 노벨 생리의학상 수상자인 영국의 존 거든(왼쪽)과 일본의 야마나카 신야.

올해 노벨 생리의학상 수상자인 영국의 존 거든(왼쪽)과 일본의 야마나카 신야.

올해 노벨 의학상은 일본의 과학자인 야마나카 신야와 영국의 존 거든이 공동 수상하게 됐습니다.

노벨위원회는 야마나카와 거든이 성숙한 세포를 유도만능 줄기세포로 재편성할 수 있다는 사실을 발견한 공로로 수상자로 선정했다고 밝혔습니다.

유도만능 줄기세포는 수정란이나 난자를 사용하지 않으면서도 배아 줄기세포와 비슷한 분화능력을 갖고 있는 줄기세포입니다.

이 같은 발견은 인간의 세포와 기관이 어떻게 발육되는지를 이해하는데 놀라운 발전을 가져온 것으로 노벨위원회는 평가했습니다.

올해 50살인 야마나카는 도쿄대학 재생의학연구소 교수이며, 79살인 거든은 캠브리지 거든 연구소에 재직 중입니다.

노벨위원회는 오늘 의학상을 시작으로 앞으로 일주일간 다양한 분야의 노벨상 수상자를 발표할 계획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