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그루지아 총선 출구조사서 야권 우세


1일 그루지아 트빌리시의 투표소에서 언론과 인터뷰하고 있는 야권 연합 세력 '그루지아의 꿈' 설립자 비지나 이바니쉬빌리.
전 소련 공화국인 그루지아에서 1일 실시된 총선거 출구조사에서, 야권 연합이 우세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국영방송 출구조사에서 친 러시아 억만장자인 비지나 이바니쉬빌리가 설립한 연합 세력 ‘그루지아의 꿈’ 이 35% 득표로 30% 득표에 그친 미하일 사카시빌리 현 대통령의 집권 ‘연합국민운동’에 앞섰습니다.

그러나, 1백50석의 의석 가운데 거의 절반이 집권당이 우세한 지역에서 직접 투표로 결정되기 때문에 집권당이 계속 의회에서 다수당 자리를 지킬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