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국 실업수당 신청건수 감소


지난 4월 미 오레곤주 포틀랜드에서 취업박람회를 찾은 구직자들.

지난 4월 미 오레곤주 포틀랜드에서 취업박람회를 찾은 구직자들.

미국의 신규실업수당 청구건수가 최근 두 달 만에 가장 큰 폭으로 떨어졌습니다.

미 노동부는 오늘 (28일) 지난주 실업수당 청구 건수가 지난 주 대비2만6천건 줄어든 35만9천건을 기록했다고 밝혔습니다.

미 정부 수치에 따르면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취임한 2009년 1월부터 현재까지 12만5천개 신규 직업이 창출됐습니다.

미국 경제는 오바마 대통령이 취임한 뒤 처음 몇 달 간 지난 1930년대 대공항 이후로 가장 심각한 위기를 겪었습니다.

실업률 감소와 직업 창출은 오는 11월 대통령 선거에서 가장 중요한 쟁점으로 알려지고 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