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국 8월 실업률 8.1%…"추가 경기부양책 필요"


미국 보스톤의 제조업 공장. (자료사진)

미국 보스톤의 제조업 공장. (자료사진)

미국의 경제 전문가들이 7일 발표된 실업률 발표가 중앙은행의 경기 부양책으로 이어질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앞서 미 노동부는 지난 8월 한달 동안 9만6천개의 일자리가 증가하는데 그쳐 8.1%의 실업률을 나타냈다고 발표했습니다.

이는 전달인 8.3%에 비해 다소 낮아진 것이지만 여전히 8%대의 높은 실업률을 보이고 있는 것입니다.

이에 따라 전문가들은 미국의 경제가 당초 기대보다 훨씬 더디게 회복되고 있다며, 다음주 개최되는 연방준비제도이사회가 추가 경기 부양책을 마련해 줄 것을 기대하고 있습니다.

한편 미국의 실업률은 채 석달도 남지 않은 미국 대통령 선거에서 각당 후보들의 유불리에 중요한 변수가 될 전망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