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버마 대통령, 유엔 직원 2명 등 사면


테인 세인 버마 대통령(가운데). (자료 사진)

테인 세인 버마 대통령(가운데). (자료 사진)

테인 세인 버마 대통령이 유엔 직원 2명과 비정부기구 관계자 1 명을 사면했습니다.

이들은 지난 6월 버마 내 불교도와 이슬람교도 간 폭력 사태에 연계된 혐의로 지난 주에 실형을 선고받았습니다.

버마 대통령실은 유엔 세계식량기구와 유엔 난민고등판무관실, 버마 내 비정부기구에 근무하는 3명을 사면했다고 어제 (28일) 발표했습니다.

이들 모두 버마 국민이며 이슬람교도입니다.

유엔 직원 2명은 이미 석방됐지만, 유엔 난민고등판무관실과 협력하는 버마 비정부기구 관계자 1명은 아직 수감 중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