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 여당 대선 후보 “북한과 대화통로 열어야”


박근혜 새누리당 대통령 후보. (자료사진)

박근혜 새누리당 대통령 후보. (자료사진)

한국의 집권여당인 새누리당의 박근혜 대통령 후보가 남북간 경색 국면이 장기화하고 있는 데 대해, 대화의 문을 열어 놓고 국면을 타개하기 위해 여러 가지로 이야기를 해 볼 필요가 있다고 말했습니다.

박 후보는 어제(22일) 기자간담회에서 대통령이 되면 천안함과 연평도 도발이나 금강산 관광객 피격 사건에 대한 북한의 사과 없이도 관계 정상화를 추진하겠느냐는 질문에, 전쟁 중에도 대화는 필요하다며 대화 하겠다는 의지를 밝혔습니다.

박 후보는 수많은 젊은 장병이 희생된 끔찍한 일인데 아무 일 없는 것처럼 하는 것도 정부로서 무책임한 일이지만 계속 이런 상태로 가는 것도 문제라고 말했습니다.

박 후보는 이와 함께 안보를 위협하는 세력에 대해선 결코 용납하지 않겠다며 한국 국민들을 건드리면 더 많은 피해를 입는다는 확실한 메시지를 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