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군, 극초음속 항공기 시험비행


미군 극초음속 무인항공기 '웨이브 라이더'의 가상 비행도.

미군 극초음속 무인항공기 '웨이브 라이더'의 가상 비행도.

미국이 오늘 (15일) 태평양 상공에서 극초음속 무인항공기에 대한 시험비행을 실시할 예정입니다.

미 서부 캘리포니아 주 에드워드 공군기지의 존 헤이어 대변인은, 최고 마하6까지 속도를 높일 수 있는 이 항공기가 B-52에 탑재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헤이어 대변인에 따르면 `웨이브 라이더’로 이름이 지어진 이 항공기는 고도 15 km에서 떨어질 예정입니다.

성공적인 시험을 위해서는 고체연료 로켓추진체가 필요하며, 웨이브 라이더의 엔진이 시속 7천 3백 km를 넘어야 합니다.

웨이브 라이더는 5분간의 비행 동안 고도 21 km에 달할 수 있으며, 그 뒤에는 태평양에 떨어질 것으로 예상됩니다.

미군은 떨어진 웨이브 라이더를 회수할 계획은 없다고 밝혔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