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반기문 총장, 해양 보호 위한 협약 제안


여수 박람회 폐막식에 참석해 한국의 김황식 국무총리와 대화를 나누는 반기문(우측) 유엔사무총장

여수 박람회 폐막식에 참석해 한국의 김황식 국무총리와 대화를 나누는 반기문(우측) 유엔사무총장

반기문 유엔사무총장이 전세계 해양을 보호하기 위한 새로운 계획을 발표했습니다.

반 총장은 12일 한국 여수에서 열린 한 국제학술회의에서 인간의 활동이 해양을 위협하고 다시 되돌릴 수 없는 해양 생태계로 변화시킬 수도 있다고 경고했습니다.

반기문 사무총장은 과도한 어업과 기후변화, 오염, 해안 개발, 그리고 물의 산성화 등을 인용하면서 이같이 경고했습니다.

반 총장은 모든 이해 당사자들이 번영을 위한 건강한 해양을 위해 협력할 수 있는 틀로 자신이 구상한 이른바 유엔 대양 협약을 제시한다고 밝혔습니다.

반 총장은 유엔해양법 협약 서명 30주년 기념 국제 학술회의에 참석해 기조연설을 통해 이같은 계획을 밝혔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