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케냐 공군기지 폭탄 테러…1명 사망


케냐 수도 나이로비에서 검거된 무장단체의 총기류. (자료사진)
아프리카 케냐의 수도 나이로비에서 3일 폭발 테러 사건이 발생해 1명이 목숨을 잃었습니다.

이는 힐러리 클린턴 미 국무장관의 방문을 하루 앞두고 벌어진 사건이어서 긴장감을 높이고 있습니다.

이번 폭발은 나이로비에 위치한 케냐 공군기지 정문 앞에서 발생했습니다.

무장 괴한이 차량으로 돌진하면서 기지 앞에 있던 2명의 장병들에게 폭탄을 투척하려 했지만 그 전에 먼저 폭발해 버려 자신이 목숨을 잃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케냐 정부군은 현재 아프리카 지역에서 활동하는 테러 조직 알샤바브 소탕 작전에 적극 나서고 있습니다.

한편 클린턴 미 국무장관은 4일 케냐를 방문해 므와이 키바키 대통령과 라일라 오딩가 총리 등 국가 지도자들과 잇달아 만나 회담을 가질 예정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