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삼성-애플, 미 특허 본안 소송 30일 시작


삼성전자의 갤럭시 S(왼쪽)와 애플의 아이폰 4.(자료사진)

삼성전자의 갤럭시 S(왼쪽)와 애플의 아이폰 4.(자료사진)

세계 최대 스마트폰 제조사인 애플과 삼성전자 간의 특허 본안 소송이 30일 시작됩니다.

재판은 애플의 본사가 있는 미국 캘리포니아 북부 지방법원에서 열릴 예정입니다.

산호세 지방법원은 오늘부터 주 3-4회를 진행하는 방식으로 총 4주 만에 두 회사의 특허침해 여부를 심리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

이번 본안 소송에서 법원이 다뤄야 할 쟁점은 크게 두 가지입니다.

법원은 애플이 주장하는 `삼성전자의 디자인 침해' 여부와 애플이 삼성전자에 무선통신기술 특허 사용료를 얼마나 지불해야 하는지 판결해야 합니다.

이번 재판에서 두 회사는 3천1백20억 달러 규모의 무선통신기술 산업에서 어느 기업이 1위인지를 겨루게 됩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