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한, 여자 유도서 런던 첫 금메달


2012년 런던올림픽 여자 유도 52 kg급 결승에서 북한의 첫 금메달을 획득한 안금애 선수

2012년 런던올림픽 여자 유도 52 kg급 결승에서 북한의 첫 금메달을 획득한 안금애 선수

북한이 여자 유도에서 런던 올림픽 첫 금메달을 획득했습니다.

북한의 안금애 선수는 런던 현지 시간으로 29일 벌어진 여자 유도 52 kg급 결승에서 쿠바의 베르모이 아코스타 야네트 선수를 만나, 연장전까지 간 끝에 유효승을 거뒀습니다.

안금애 선수는 지난 2008년 베이징 올림픽 같은 체급에 출전해서 은메달을 딴 경력을 갖고 있습니다.

북한 여자 유도 선수가 올림픽에서 금메달을 딴 것은 1996년 애틀란타 올림픽의 계순희 선수 이후 16년만의 일입니다. 계순희 씨는 현재 북한 여자 유도 대표단의 코치로 이번 런던 올림픽에 참가하고 있습니다.

안금애 선수가 금메달을 추가하면서 현재 북한은 금메달 1개 동메달 1개로 종합 순위 9위에 올라 있습니다.

한편, 역도 56 kg급에서 북한의 엄윤철 선수는 자기 체중의 세 배가 넘는168 kg을 들어올리면서 올림픽 신기록을 수립했습니다.

미국의 소리 부지영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