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인도 국경서 종족 간 충돌…40여 명 사망


인도 아삼 주에서 일어난 종족 간 충돌 중에 부상자를 옮기는 주민들.

인도 아삼 주에서 일어난 종족 간 충돌 중에 부상자를 옮기는 주민들.

인도 북동부에서 인종 간 충돌이 일어나 약 20만명이 난민 수용소로 대피하고 있으며, 지난 1주일 동안 적어도 41명이 숨졌습니다.

가장 큰 피해를 입은 아삼 주에서 보안군이 순찰을 계속하고 있지만, 보도 부족과 이슬람교 정착민 사이의 충돌이 끊이지 않고 있습니다.

보안군에게는 폭력을 저지르는 자는 사살하라는 명령이 내려졌고 이 지역에는 통행금지가 선포됐습니다.

이번 충돌은 지난 주에 부탄과의 국경지역에서 시작됐습니다.

타룬 고고이 아삼 주지사는 오늘 피해 지역을 방문했으며, 만모한 싱 인도 총리도 오는 28일 아삼 주를 방문할 예정입니다.
XS
SM
MD
LG